2분기 부진했던 오리온, 중국 법인 회복세로 하반기 ‘청신호’



지난 2분기 부진한 실적을 냈던 오리온이 중국 법인의 회복세를 바탕으로 내년까지 안정적인 순익 흐름을 보일 것이란 전망이 22일 나왔다. 이날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오리온은 지난 2분기의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 떨어진 5107억원, 영업이익은 36% 하락한 551억원을 기록했다. 2분기 실적이 부진한 배경에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같은 기간 각각 14%, 69% 역성장한 중국 법인의 여파가 컸다는 분석이다. 중국 법인은 지난해 2분기 코로나19로 인해…
기사 더보기


주식디비

주식디비 공급

대출디비

대출디비 공급

보험디비

보험디비 공급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