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당금에 울었던 조선株, 다시 뛸까…후판 가격 안정에 환입 효과 기대



상반기 후판 가격의 급등에 따른 충당금 설정으로 실적 쇼크를 기록했던 주요 조선주가 3분기 후판 가격의 안정으로 충담금 환입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2분기 강재가격 공사손실충당부채(충당금) 환입이 향후에 본격화되면 주가 상승에 긍정적 효과가 기대된다. 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DART)에 따르면 2분기 조선사들의 충당금 규모는 한국조선해양은 1조541억원(현대중공업 4403억원, 현대미포조선 2029억원), 대우조선해양은 7658억원,…
기사 더보기


주식디비

주식디비 공급

대출디비

대출디비 공급

보험디비

보험디비 공급


추천 기사 글